메뉴 건너뛰기

구강질환

CATEGORY
조회 수 725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구각구순염의 생활관리


구각구순염은 입술의 양쪽 끝부분이 입을 벌리거나 하면서 잘 갈라지는 것을 말합니다.

입술 가장자리 끝이 마르고 건조하기 때문에 탄력성이 부족해져서, 입을 벌리게 되면, 입술의 가장자리가 찢어지고 갈라지는 것입니다.

 

imghykusun00016e.jpg

(구각 구순염은 입술의 양쪽 끝부분이 잘 가라지고 염증이 생기는 것을 말합니다)

 

다음의 사항을 지키시기를 권합니다. :

 

1. 우선, 거기를 촉촉하게 해야 합니다. 겉에서 수분을 공급하는 것은 그리 좋지 않습니다. 물은 금방 말라버리니까요.

몸의 내부에서 입술로 수분을 공급해야 합니다. 충분한 양의 물을 많이 마시기를 권합니다.

 

2. 입술에 침을 바르지 말아야 합니다. 침은 거기를 보습하기 보다는 쉽게 말라서 거기를 더 건조하게 해서 증상을 악화시킵니다.

3. 입술 보습제를 발라주는 것이 좋습니다. 병원에서 처방해준 것이나, 시중에 좋은 제품이 있으면 사용하시는 것이 좋겠습니다.

 

4. 그 다음에는 식사를 제때 해야 합니다.
특히 아침을 거르지 않고 드시기 바랍니다. 이것을 강조하는 이유는 2가지 이유 때문인데, 우선 아침을 먹지 않으면, 그 기간동안 입술에 충분한 영양분이 공급되지 않아서 입술이 바짝 마르기 때문입니다.
또한 아침을 먹지 않으면, 소화기관들이 서서히 약화되어서, 과민한 장 증후군을 유발하거나, 만성적인 위염을 야기 할 수 있습니다. 이것도 역시 음식의 소화 흡수를 저해 해서, 입술로 가는 영양분을 부족하게 합니다.

필요하면 영양 보충제도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주로 비타민 B군이나 아연 등의 미네랄이 든 영양 보충제는 조금이나만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5. 충분히 휴식을 취하고, 생활 리듬이 규칙적이어야 합니다. 과로해서 피곤해지면 입술이 바짝 바르는 것을 경험해보시지 않으셨나요?  몸이 피곤하면 입술은 바짝 바르게 되어 있습니다.

6.  마지막으로 맵거나, 짜거나, 뜨거운 음식을 피하시기 바랍니다. 입술에 닿으면 증상을 악화시키게 됩니다.


©2013 KSODESIGN.All Rights Reserved